과천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경남·김순덕·양경숙씨 ‘2021년 과천시 시민대상’ 수상
각각 지역사회발전·문화 교육 및 체육·효행 및 선행 부문에 선정돼
기사입력  2021/10/05 [16:05]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 왼쪽부터 강경남·김순덕·양경숙씨     ©

 

‘2021년 과천시 시민대상’ 수상자로 지역사회발전 부문에 강경남씨(67세 남, 갈현동), 문화 교육 및 체육 부문에 김순덕씨(66세 여, 부림동), 효행 선행 부문에 양경숙씨(63세 여, 중앙동)가 각각 선정됐다.

 

과천시(시장 김종천)는 제36회 시민의 날(10월 7일)을 기념하여 ‘2021년 과천시 시민대상’ 수상자를 선정하고, 오는 10월 8일 과천시청 대강당에서 시상식을 거행할 예정이다.

 

과천시는 시민대상 수상자 선정을 위해 지난 8월 시민들로부터 후보자 추천을 받았으며, 민간 위원 11명, 시의원 1명을 위촉해 추천자를 대상으로 부문별 심사를 거쳐 최종 대상자를 선정했다.

 

지역사회발전 부문의 수상자로 선정된 강경남씨는 보광사 주지스님으로 2020년 8월 정부과천청사 유휴지의 주택공급 계획 철회를 위한 ‘민관정 통합 비상대책위원회’, 2002년 기무사 과천시 이전반대 특별위원회 등에 공동대표로 참여하여 지역발전을 위해 힘써온 점과 종교지도자로서 지역주민 화합과 더불어 사는 사회복지 공동체 조성에 앞장선 공로를 높이 평가받았다.

 

문화 교육 및 체육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김순덕씨는 과천시 생활체육 사무국장, 여성단체협의회 회장, 여성비전센터 센터장, 자유총연맹 여성회장 등을 역임하며 여성의 평등한 사회참여 및 권익신장을 위한 교육 활성화에 노력한 공로를 높이 평가받았다.

 

효행 선행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양경숙씨는 파킨슨씨병과 치매가 온 시아버지와 대장암과 천식으로 고생하는 시어머니를 33년간 지극정성으로 보살폈으며, 그런 힘든 생활 속에서도 중앙동 통장단 대표 및 주민자치위원으로 활동하며 관내 어려운 이웃과 중앙동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을 높이 평가받았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다양한 부문에서 지역사회를 위해 공헌해 오신 수상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과천시는 앞으로도 시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시는 시민을 적극 발굴하여 이분들의 공로를 널리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과천시는 코로나19 방역 지침 준수를 위해 매년 개최하는 시민의 날 기념식과 체육대회는 취소하고, 시민대상 시상식만 간소하게 진행하기로 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Kyungnam Kang, Soondeok Kim, and Kyungsook Yang won the ‘2021 Gwacheon Citizen’s Grand Prize’

Selected for community development, cultural education, physical education, filial piety, and good deeds, respectively

 

Gyeongnam Kang (67 years old male, Galhyeon-dong) in the field of community development as the recipient of the '2021 Gwacheon Citizens' Grand Prize', Kim Soon-deok (66 years old female, Burim-dong) in the cultural education and sports category, and Yang Kyung-suk (63 years old female) in the leading filial piety category , Jungang-dong) were selected respectively.

 

In commemoration of the 36th Citizens Day (October 7), Gwacheon City (Mayor Kim Jong-cheon) will select the winners of the ‘2021 Gwacheon Citizens Grand Prize’ and hold an awards ceremony on October 8 at the Gwacheon City Hall auditorium.

 

The city of Gwacheon received nominations from citizens in August to select the winners of the Citizens Grand Prize, and 11 private members and one city councilor were appointed to select the finalists after screening the nominees by category.

 

Kang Kyung-nam, who was selected as the winner of the local community development category, is the governor of Bogwang-sa, and in August 2020, he collaborated with the 'Public and Government Integrated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to withdraw the housing supply plan for the idle land of the government building in Gwacheon, and the Special Committee Against the Relocation of the Gwacheon City Secretariat in 2002. He was highly praised for his efforts for regional development by participating as a representative and for his contribution to the creation of a social welfare community where local residents live in harmony as a religious leader.

 

Kim Soon-deok, who was selected as the winner in the cultural education and sports category, has served as the secretary general of Gwacheon City Life Sports, the president of the Women's Association Council, the director of the Women's Vision Center, and the women's president of the Federation of Freedom, and promotes education for women's equal social participation and empowerment. was highly commended for their efforts in

 

Yang Gyeong-suk, who was selected as the winner of the filial piety category, took care of her father-in-law, who suffered from Parkinson's disease and dementia, and her mother-in-law, who suffered from colon cancer and asthma for 33 years. It was highly praised for its contribution to the development of the poor neighborhood and the Jungang-dong community in the district.

 

Gwacheon Mayor Kim Jong-cheon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sincere gratitude to the awardees who have contributed to the local community in various fields. The city of Gwacheon will continue to actively seek out citizens who are working for the city's development and strive to publicize their contributions."

 

Meanwhile, the city of Gwacheon has decided to cancel the annual Citizen's Day commemoration ceremony and athletic meet in order to comply with the Corona 19 quarantine guidelines, and to conduct only the award ceremony for citizens.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군포시 중앙도서관, ‘예술로 물드는 가을 인문학 강의’ 개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