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천시 실수요자 청약제도 개선 시민간담회 참석자들 한목소리
“분양요건에 대한 자치단체장의 권한을 확대하라”
“자격요건별 예외조항 신설해 청약제도 현실화하라”
기사입력  2021/10/05 [16:07]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과천시가 지난달 28일 시민이 참여하는 ‘청약제도 개선을 위한 시민간담회’를 개최했다.     ©

 

“택지지구 개발시 지자체별 지역여건과 특성을 살펴 분양요건에 대한 자치단체장의 권한을 확대하고, 자격요건별로 예외조항을 신설해 청약제도를 현실화 하라.”

 

과천시가 개최한 시민들이 참여하는 ‘청약제도 개선을 위한 시민간담회’ 참석자들은 청약제도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한목소리로 이같이 주장했다. 또한 이러한 구체적 대안을 과천시가 중심이 되어 중앙정부에 건의하는데 의견을 함께 했다.

 

과천시가 기초자치단체 최초로 지난달 28일 학계와 부동산 현장 전문가, 시민들이 참여하는 ‘청약제도 개선을 위한 시민간담회’를 갖고, 실수요자 중심의 청약제도 개선 현실화를 위한 의견을 모았다.

 

김종천 시장을 비롯해 고금란 과천시의회 의장, 한문도 교수, 김지현 교수 등과 지역 부동산시장에서 활동 중인 공인중개사와 청약제도에 관심있는 시민 2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마스크 쓰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인사말에서 “과천에 공급되는 신규택지지구에 우리 시민들이 더 많이 내 집 마련의 기회를 갖고, 자녀가 장성하여도 타지역으로 이주하지 않고 주택을 마련할 수 있는 제도적 토대를 마련해드렸으면 한다. 이에 현행 청약제도의 문제점은 무엇이고 어떠한 방향으로의 개선이 실질적 혜택으로 시민에 돌아갈 수 있을지를 고민하며 시민간담회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연세대학교 정경대학원 한문도 교수, 한양사이버대학교 김지현 교수가 각각 ‘현행 청약제도와 개정 청약제도의 이해’, ‘청약제도의 문제점’에 대해 강의했다.

 

또한 간담회 참여자들은 한문도 교수의 진행으로 청약제도와 관련해 4가지 주제를 중심으로 열띤 토론을 이어갔다. 특히, 이날 간담회의 주제별 토론에서는 ‘거주기간별 가점 부여’, ‘거주기간 산정시 연속거주가 아닌 총 거주기간 산입’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다루어졌으며 특별공급과 일반공급의 비중에 대한 논의도 활발히 진행됐다.

 

과천시는 연말까지 청약제도 현실화와 실수요자 맞춤형 개선을 위하여 ‘주택공급에 관한 규칙’ 등 관련 법령의 개정안을 마련하여 중앙정부에 정식 건의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mprovement of subscription system for end-users in Gwacheon-si

“Expand the authority of the head of the local government on the conditions for sale”

“Realize the subscription system by creating exceptions for each qualification”

 

 

“Expand the authority of the head of the local government on the pre-sale requirements by examining the local conditions and characteristics of each local government when developing housing districts, and make the subscription system a reality by creating exceptions for each qualification requirement.”

 

The participants of the 'Citizens Meeting for the Improvement of the Subscription System' held by Gwacheon City, where citizens participated, argued with one voice to find a solution to the subscription system. In addition, Gwacheon City took the lead in recommending these specific alternatives to the central government.

 

On the 28th of last month, Gwacheon City held a ‘Citizens Meeting for Subscription System Improvement’ in which academia, real estate experts, and citizens participated for the first time as a local government, and gathered opinions for realizing improvement of the subscription system centered on end-users.

 

In addition to Mayor Kim Jong-cheon, Gwacheon City Council Chairman Ko Geum-ran, Professor Han Mun-do, Professor Kim Ji-hyun, etc., real estate agents who are active in the local real estate market and about 20 citizens interested in the subscription system attended, and thoroughly observed quarantine rules such as wearing a mask.

 

In his greetings, Gwacheon Mayor Kim Jong-cheon said, “I hope that the new housing districts supplied to Gwacheon will provide more opportunities for our citizens to buy their own houses, and provide an institutional foundation for their children to purchase a house without relocating to another area even when they grow up. do. Therefore, we prepared a citizen meeting to think about what the problems with the current subscription system are and in what direction the improvement will return to the citizens as practical benefits,” he said.

 

At this meeting, Professor Moondo Han of Yonsei University's Graduate School of Economics and Economics and Professor Jihyeon Kim of Hanyang Cyber ​​University gave lectures on 'understanding the current subscription system and the revised subscription system' and 'problems of the subscription system', respectively.

 

In addition, the participants of the meeting continued a heated discussion centered on four topics related to the subscription system, led by Professor Moondo Han. In particular, in the discussion by topic of the meeting, various opinions were discussed on 'additional points for each period of residence' and 'include the total period of residence instead of continuous residence when calculating the period of residence'. .

 

By the end of the year, the city of Gwacheon plans to prepare amendments to related laws and regulations, such as the “Rules on Housing Supply,” to make the subscription system a reality and improve customized improvements for end-users, and formally propose them to the central government.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군포시 중앙도서관, ‘예술로 물드는 가을 인문학 강의’ 개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