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시, ‘대한민국 SNS대상’ 수상 전달식 가져
최대호 시장, “다양한 힐링콘텐츠로 희망 안겨 주겠다” 밝혀
기사입력  2021/10/21 [16:01]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최대호 시장이 ‘제11회 2021 대한민국 SNS대상’ 기초자치단체 부문 대상을 전달받았다.     ©

 

안양시가 ‘제11회 2021 대한민국 SNS대상’ 기초자치단체 부문 대상 수상에 따른 전달식이 지난 14일 시청사 접견실에서 가졌다.

 

사단법인 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사)한국인플루언서산업협회가 후원한 ‘제11회 2021 대한민국 SNS대상’은 기업이나 공공기관의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등의 SNS 활용현황을 종합평가, 국민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는 기업이나 기관이 주인공이 된다.

 

시상식은 앞서 13일 주최 측이 안양시 등 수상기관을 온라인 줌으로 연결해 진행하고, 상장과 상패를 보내와 이날 전달식을 가진 것이다.

 

대한민국 SNS대상은 올바른 SNS 활용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지난 2011년에 제정됐으며, 대내외적으로 그 권위를 인정받는 SNS콘텐츠 분야 국내 최고권위를 자랑하는 상이다.

 

안양시는 감각적인 디자인의 SNS 게시물, 시민들과의 적극적 소통, 코로나19 상황에 대한 실시간 정보제공 및 선제적 대응 등의 활동성과를 인정받아 최정상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7월부터 한 달간 진행된 공모에서 시는 SNS활용지수와 시민과의 교감도 및 콘텐츠의 다양성 등에서 모두 높은 평가를 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최대호 시장은 매우 “코로나 상황에서 쌍방향 소통의 좋은 사례를 제시해 받은 의미 있는 상으로 생각된다. 수상의 영광을 우리시 SNS에 성원을 보내주신 시민여러분들에게 돌린다”며, 더욱 다양한 힐링 감성 콘텐츠로 시민과의 소통을 이어나가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yang-si, ‘Korea SNS Grand Prize’ Award Delivery Ceremony

Mayor Choi Dae-ho, “I will give hope through various healing contents”

 

A delivery ceremony was held in the reception room of the city hall on the 14th after Anyang City won the grand prize in the local government category at the '11th 2021 Korea SNS Awards'.

 

Hosted by the Korea Social Content Promotion Association and sponsored by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and the Korea Influencer Industry Association, the '11th Korea SNS Grand Prize' is held by companies and public institutions' blogs, Facebook, Twitter, and Kakao. The main character is a company or institution that is actively communicating with the public by comprehensively evaluating the current status of SNS usage such as stories.

 

The awards ceremony was held on the 13th by the organizers of Anyang City and other award-winning institutions through online Zoom, and sending certificates and plaques to the ceremony on the same day.

 

The Korea SNS Grand Prize was established in 2011 to establish a proper social media usage culture, and is an award that boasts the highest authority in the field of SNS content, recognized both internally and externally.

 

Anyang City was recognized for its activities such as social media posts with sensuous design, active communication with citizens, provision of real-time information on the Corona 19 situation, and preemptive response, and was named at the top of the list.

 

In the public contest held for one month from last July, it is known that the city will receive high evaluations in terms of SNS usage index, rapport with citizens, and diversity of content.

 

Mayor Choi Dae-ho said, “I think it is a meaningful award for presenting a good example of two-way communication in the Corona situation. We give the honor of receiving the award to the citizens who have supported our city’s SNS,” he said, adding that he will continue to communicate with citizens through more diverse healing emotional content.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군포시 중앙도서관, ‘예술로 물드는 가을 인문학 강의’ 개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