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시, ‘지역공동체 일자리’ 상반기 참여자 모집
방치자전거 재활용·칼갈이·공원 조성 등 4개 분야 13명…시급 9,860원
기사입력  2024/01/25 [16:32]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안양시청사 전경     ©

 

안양시가 저소득 및 취업 취약계층에 일자리 제공 위한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 상반기 참여자를 모집한다.

 

모집 분야는 △방치자전거 재활용(6명) △찾아가는 칼갈이(3명) △출산가정 축하용품 제작(2명) △도시공원 조성(2명) 등 4개로, 선발되는 13명은 오는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간 일을 하게 된다.

 

근로 조건은 만 65세 미만은 주 30시간(1일 6시간), 만 65세 이상은 주 25시간(1일 5시간) 근무하며, 시간당 급여는 9,860원이다. 출근일에는 부대 경비를 별도로 지급한다.

 

모집 기간은 1월 29일부터 2월 2일까지로, 신분증·도장을 지참해 주소지의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하거나 워크넷을 통해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신청 자격은 공고일(1월 22일) 현재 안양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만 18세 이상 근로 능력자로서, 가구소득이 기준중위소득 60% 이하이며 세대 재산(토지・건축물・주택・자동차 등) 합계가 4억원 이하인 자이다.

 

안양시는 심사를 거쳐 2월 21일경 선발자를 확정해 개별 통보할 계획이다. 최근 3년간 2회 이상 시의 공공일자리 사업 참여자는 참여가 제한될 수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이번 공공일자리 제공으로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취업 취약계층의 생활 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nyang City, recruiting participants for ‘Local Community Jobs’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13 people in 4 fields, including recycling abandoned bicycles, sharpening knives, and creating parks... Hourly wage 9,860 won

 

 

Anyang City is recruiting participants for the first half of the ‘Local Community Jobs’ project to provide jobs to low-income and employment vulnerable groups.

 

There are four areas of recruitment, including △ recycling of abandoned bicycles (6 people) △ on-site knife sharpening (3 people) △ production of congratulatory items for new mothers (2 people) △ creation of city parks (2 people). The 13 people to be selected will be selected from March to June. You will be working for 4 months.

 

Working conditions are 30 hours a week (6 hours a day) for those under 65 years of age, and 25 hours a week (5 hours a day) for those over 65 years of age, and the hourly wage is 9,860 won. Incidental expenses are paid separately on work days.

 

The recruitment period is from January 29 to February 2. You can visit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t your address with your ID card and stamp or apply online through Worknet.

 

Those eligible to apply are those who are 18 years of age or older and have the ability to work, who are registered as residents in Anyang City as of the announcement date (January 22nd), whose household income is less than 60% of the standard median income, and whose total household assets (land, buildings, houses, cars, etc.) are 4. It is a person whose income is less than 100 million won.

 

Anyang City plans to finalize the selection and notify them individually around February 21st after screening. Those who have participated in the city's public job projects more than twice in the past three years may be restricted from participating.

 

Anyang Mayor Choi Dae-ho said, “I hope that the provision of public jobs will be of some help in stabilizing the lives of the underemployed who are in difficult economic conditions.”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 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 취창업 컨설팅 참여자 모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