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 중앙도서관, 인공지능(AI) 도서추천 서비스 운영
무슨 책을 읽어야 될지 고민될 때 AI에게 물어보세요
기사입력  2024/03/12 [14:11] 최종편집    김미영 기자

▲ 군포시 중앙도서관 전경     ©

 

어떤 책을 읽으면 좋을까? 내가 필요한 지식 정보를 얻기 위해서 책을 골라야 할 때 막연해지는 경우가 많다. 여러 매체를 통해 소개되는 수많은 분야의 서평을 일일이 다 찾아 읽어보기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그렇다고 도서관 사서 선생님과 일일이 상담을 할 수도 없는 노릇이다. 맞춤형 도서추천 서비스가 필요한 이유다.

 

일반인이 겪는 이같은 어려움을 덜어주고자 군포시 중앙도서관은 인공지능(AI) 도서추천 시스템 ‘플라이북 AI’를 도입해 빅데이터 기반의 이용자 맞춤형 도서추천 서비스를 3월 초부터 운영한다.

 

 

인공지능 도서추천 서비스는 군포시도서관 누리집 또는 중앙도서관 1층 로비에 설치된 무인 자동화 기기(플라이북 스크린 키오스크)에 나이, 성별, 기분, 관심사 등을 입력하면 이용자에게 적합한 도서를 찾아 실시간으로 도서를 추천하는 서비스이다.

 

또한 이용자들은 추천도서에 대한 상세 정보와 도서관 소장정보를 휴대폰 문자 메시지를 통해 받아볼 수 있다.

 

정구정 중앙도서관장은 “도서 선택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다양한 양서를 개인 맞춤으로 추천함으로써 공공도서관이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npo City Central Library operates artificial intelligence (AI) book recommendation service

 

When you're wondering what book to read, ask AI

 

 

What book should I read? When I have to choose a book to get the knowledge I need, I often get vague. It is not easy to find and read all the book reviews in numerous fields introduced through various media. However, it is not possible to consult with the librarian one by one. This is why a customized book recommendation service is needed.

 

In order to alleviate these difficulties experienced by the general public, Gunpo City Central Library has introduced the artificial intelligence (AI) book recommendation system ‘Flybook AI’ and will be operating a user-customized book recommendation service based on big data from early March.

 

The artificial intelligence book recommendation service finds books suitable for the user and recommends them in real time by entering age, gender, mood, interests, etc. into an unmanned automated device (Flybook screen kiosk) installed on the Gunpo City Library website or the first floor lobby of the Central Library. It's a service.

 

Additionally, users can receive detailed information on recommended books and library collection information through mobile phone text messages.

 

Jeong Gu-jeong, director of the Central Library, said, “I hope that public libraries will become more active by resolving the difficulty of choosing books and recommending a variety of good books in a personalized manner.”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시 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 취창업 컨설팅 참여자 모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