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 2024년 가족정책 유공 ‘국무총리 표창’ 수상
가족친화적인 지역사회 조성 기여한 공 인정받아
기사입력  2024/05/09 [15:23]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군포시가 가족친화적인 지역사회 조성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

 

군포시가 지난 5월 8일 서울지방조달청에서 열린 ‘2024년 가정의 달 기념행사’에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군포시는 가족서비스 플랫폼 조성을 위한 SOC가족센터를 2023년 개관해 가족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가족친화 복합공간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가족센터를 통해 매년 평균 6만명의 시민에게 100건 이상의 가족을 위한 상담, 교육, 체험 등의 서비스를 지원하는 등 가족친화적인 지역사회 조성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이 상을 수상했다.

 

여성가족부가 주관한 ‘가족정책 유공’ 포상은 매년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사회 각 분야에서 다양한 가족의 복지 증진에 노력하고 평등한 가족 문화 확산을 위해 헌신한 유공자를 포상·격려하기 위하여 마련됐다.

 

군포시는 변화하는 가족유형에 따른 맞춤형 가족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1인가구 병원안심동행서비스, 여성1인가구안심패키지 등의 신규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육아친화적인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공동육아나눔터와 아이사랑놀이터, 장난감도서관 등 공공돌봄환경을 구축하는 등 가족이 살기 좋은 도시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하은호 군포시장은 “이번 수상은 군포시민과 관계자들이 가족을 위한 정책에 함께 참여하고 노력한 것에 대한 보답”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화되는 가족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사업을 추진하여 모든 가족들이 행복한 군포시가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npo City receives ‘Prime Minister’s Commendation’ for contribution to family policy in 2024

 

Recognized for contributing to creating a family-friendly community

 

 

Gunpo City received the Prime Minister’s commendation at the ‘2024 Family Month Celebration Event’ held at the Seoul Regional Procurement Service on May 8.

 

Gunpo City opened the SOC Family Center in 2023 to create a family service platform and operates it as a family-friendly complex space that anyone in the family can use. Through the family center, more than 100 consultations, education, and experiences for families are provided to an average of 60,000 citizens every year. He received this award in recognition of his contribution to creating a family-friendly community by supporting services such as:

 

The 'Family Policy Merit' award,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was prepared to celebrate Family Month in May every year to reward and encourage those who have made efforts to promote the welfare of various families in all sectors of society and have dedicated themselves to spreading an equal family culture. .

 

Gunpo City is promoting new projects such as the single-person household hospital safe companion service and female single-person household safe package to provide customized family services according to changing family types, and to create a child-rearing-friendly environment, joint child care sharing centers and child care centers are being promoted. Efforts are being made to make the city a good place for families to live, including by building public care environments such as love playgrounds and toy libraries.

 

Gunpo Mayor Ha Eun-ho said, “This award is a reward for the participation and efforts of Gunpo citizens and officials in policies for families,” and “We will continue to work harder to make Gunpo City a happy place for all families by promoting customized projects that reflect the diversifying characteristics of families.” “I will do it,”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