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천시, 유니세프 인증 획득 기념 ‘아동친화도시 선포식’ 개최
‘2024 과천 어린이 축제’에서 아동친화도시 실현 의지 다져
기사입력  2024/05/10 [10:50]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과천시가 ‘아동친화도시 선포식’을 개최했다.     ©

 

과천시가 유니세프로부터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획득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아동친화도시 선포식’을 개최했다.

 

과천시는 지난 5월 4일 ‘아동친화도시-아이좋아 과천’이라는 슬로건 아래 시민회관 야외공연장에서 개최한 ‘2024 과천 어린이 축제’에서 ‘아동친화도시 선포식’을 개최하고 ‘아동권리헌장’을 낭독하며 아동친화도시 실현을 위한 실천 의지를 다졌다​.

 

과천시는 지난 3월 경기도에서 15번째, 전국에서 92번째로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획득해 2028년 3월 17일까지 유니세프 아동 친화 도시 인증 로고 사용권을 갖고 유니세프 발행 인증서, 인증 현판도 받았다.

 

▲ 신계용 과천시장(두 번째 줄 빨강색옷)이 ‘2024 과천 어린이 축제’ 개막식에서 어린이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며 박수를 치고 있다.     ©

 

‘2024 과천 어린이 축제’는 이른 더위에도 불구하고 행사장을 찾은 3,000여 명의 시민들로 성황을 이뤘다.

 

식전 축하공연에는 바이올린 영재 설요은 양과 콘트라베이스 영재 김예은 양이 무대에 올랐다.

 

행사장에는 아이들이 자유롭게 놀이를 할 수 있도록 민속놀이 기구와 에어바운스 기구 등이 설치됐으며,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비눗방울 공연과 마술공연 등으로 즐거움을 선사했다.

 

과천경찰서, 경기의왕아동전문기관, 과천시가족센터, 과천시어린이급식지원센터 등에서도 축제 행사장에 부스를 개설해 안전‧영양‧다양성 존중 등을 주제로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춘 캠페인과 체험 활동 등을 진행했다.

 

▲ 과천시 어린이날축제에서 학생 대표가 아동권리헌장을 낭독하고 있다.     ©

 

또, 과천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바다의 날’을 주제로 ‘바다에 버려진 유리 조각을 재활용한 키링 만들기’, ‘다회용기 세제 나눔 부스’ 등 다양한 체험활동과 그림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그림대회에서는 과천시장상 3명, 과천시의장상 3명, 국회의원상 3명 등 총 9명의 어린이가 수상했다.

 

신계용 과천시장은 “어린이날을 기념하여 열린 오늘 행사에서 아동친화도시 인증 선포식을 갖게 되어 무척 기쁘다”라며, “아동이 소중한 인격체로서 존중받으며 자유롭게 의견을 표현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무한한 가능성을 펼치며 자랄 수 있는 과천을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cheon City holds ‘Child-Friendly City Declaration Ceremony’ to commemorate acquisition of UNICEF certification

 

At the ‘2024 Gwacheon Children’s Festival’, the will to realize a child-friendly city is strengthened.

 

 

Gwacheon City held a ‘Child-Friendly City Declaration Ceremony’ to commemorate its acquisition of child-friendly city certification from UNICEF.

 

On May 4, Gwacheon City held a 'Child-Friendly City Declaration Ceremony' at the '2024 Gwacheon Children's Festival' held at the outdoor performance hall of the Civic Center under the slogan 'Child-Friendly City-Child-Friendly Gwacheon' and read the 'Children's Rights Charter'. We have strengthened our commitment to realizing a child-friendly city.

 

Last March, Gwacheon City became the 15th city in Gyeonggi-do and the 92nd city in the country to obtain child-friendly city certification. It has the right to use the UNICEF child-friendly city certification logo until March 17, 2028, and also received a certificate and certification plaque issued by UNICEF.

 

The ‘2024 Gwacheon Children’s Festival’ was a success with over 3,000 citizens visiting the event venue despite the early heat.

 

In the pre-ceremony congratulatory performance, violin prodigy Seol Yo-eun and contrabass prodigy Kim Ye-eun took the stage.

 

At the event venue, folk play equipment and air bounce equipment were installed so that children could play freely, and entertainment was provided with bubble performances and magic performances that the whole family could enjoy.

 

Gwacheon Police Station, Gyeonggi King Children's Specialized Institution, Gwacheon City Family Center, and Gwacheon City Children's Meal Support Center also opened booths at the festival venue and conducted campaigns and experiential activities tailored to children's perspectives on topics such as safety, nutrition, and respect for diversity. .

 

In addition, the Gwacheon Community Welfare Center held various experiential activities and drawing contests under the theme of ‘Ocean Day’, such as ‘Making a key ring using recycled glass pieces abandoned in the sea’ and ‘Reusable container detergent sharing booth’. At the drawing contest on this day, a total of 9 children received awards, including 3 Gwacheon Mayor Awards, 3 Gwacheon City Chairman Awards, and 3 National Assembly Member Awards.

 

Gwacheon Mayor Shin Gye-yong said, “I am very happy to hold a ceremony to declare the child-friendly city certification at today’s event held in commemoration of Children’s Day. We want to create a place where children are respected as precious individuals, can freely express their opinions, and can grow up with infinite possibilities in a safe environment.” “I will create Gwacheon,”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