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시 향우연합회, ‘제24회 한마음 어울마당’ 행사 개최
제주도민‧이북5도민‧강원도민‧호남‧충청‧영남 향우회 회원 등 600여명 참석
기사입력  2024/05/13 [17:57]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제24회 한마음 어울마당’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했다.     ©

 

안양시 향우연합회(회장 김진수)가 지난 5월 11일 평촌중앙공원 다목적운동장에서 ‘제24회 한마음 어울마당’ 행사를 개최했다. 제주도민회, 이북5도민회, 강원도민회, 호남향우회, 충청향우회, 영남향우회 등 6개 단체 회원 6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룬 이날 행사는 식전행사로 초청가수 공연, 1부 개회식, 2부 한마음 어울마당, 3부 화합의 한마당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개회식은 김세환 사무총장 사회로 기수단‧선수단 입장, 이기부 전 회장의 개회선언, 김진수 회장의 대회사, 박문권 고문의 격려사, 최대호 안양시장‧최병일 안양시의회의장‧강득구‧민병덕 국회의원의 축사, 선수단 대표 선서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어서 향토음식 맛자랑, 명랑운동회, 노래자랑, 행운권 추첨 등이 진행됐다.

 

▲ 김진수 안양시 향우연합회장이 대회사를 했다.     ©

 

김진수 회장은 대회사에서 “제24회 한마음어울마당 행사는 새로운 보금자리, 제2의 고향인 안양에서 우리의 전통과 문화를 지키며 더욱 발전된 모습으로 거듭나기 위한 멋진 도약의 자리”라며, “이 행사를 통해 안양시 향우협의회가 더욱 발전하고 회원 상호 간에 화합과 친목을 도모하여 지역사회 발전과 안양시 발전을 위해 노력해 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축사에 나선 최대호 안양시장은 “향우연합회가 안양지역사회발전을 위해서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안양은 고향은 다르지만 하나다. 앞으로 여러분의 따뜻한 사랑 잊지 않고 안양이 하나 되고 안양시민이 살고 싶은 안양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햇다.

 

▲ 최대호 안양시장이 축사를 했다.     ©

 

최병일 안양시의회 의장은 “안양에서 꿈을 펼치며 지역발전을 이끌어 오신 향우협의회 가족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역별 향우협의회가 더욱 화합하여 정겹고 행복한 안양을 만드는데 큰 힘이 되어주시길 당부드린다. 안양시의회에서도 항상 여러분의 곁에서 응원하며 안양시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최병일 안양시의회 의장이 축사를 했다.     ©

 

강득구 국회의원은 “다시 일할 기회를 주신 안양시민, 향우회 회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안양이 태어난 곳은 아닐 수 있지만 우리 아이들의 고향이고 또 우리의 삶의 중심이다. 안양이 더 살기 좋고 더 행복한 안양이 되기를 바라고 희망한다”고 말했다.

 

민병덕 국회의원은 “다시 한 번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재선이 됐다. 더 열심히 일하겠다”며, “우리의 태는 각각 다른 곳에 묻었지만 우리의 땀과 눈물은 여기 안양에 묻었다. 여기에서 어울려서 사는 것이 정치고 그것이 우리의 행복이라고 생각한다. 오늘 행복하시라”고 말했다. 

 

▲ 이기부 전 의장이 개회선언을 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nyang City Community Association holds the ‘24th One Mind Harmony Madang’ event

 

Approximately 600 people attended, including residents of Jeju Island, residents of the five northern provinces, residents of Gangwon Province, and members of Honam, Chungcheong, and Yeongnam local communities.

 

 

Anyang City Community Association (Chairman Jinsu Kim) held the ‘24th One Mind Harmony Madang’ event at the multi-purpose stadium in Pyeongchon Central Park on May 11. The event was a huge success with the attendance of over 600 members of six organizations, including the Jeju Residents' Association, the North Five Provinces' Association, the Gangwon Residents' Association, the Honam Community Association, the Chungcheong Community Association, and the Yeongnam Community Association. The pre-ceremony event included a performance by an invited singer, the opening ceremony for the first part, the One Mind Harmony Madang for the second part, and The third part was the Harmony Festival.

 

The opening ceremony on this day was hosted by Secretary General Kim Se-hwan, entrance of the flag team and athletes, opening declaration by former President Lee Ki-bu, Chairman Kim Jin-soo's address, advisor Park Moon-kwon's encouraging speech, Anyang Mayor Choi Dae-ho, Anyang City Council Chairman Choi Byeong-il, National Assembly members Kang Deuk-gu and Min Byeong-deok, and the oath of the athletes' representative. It was carried out in the following order. This was followed by a local food tasting contest, a cheerful sports day, a singing contest, and a lucky draw.

 

In his speech at the event, Chairman Kim Jin-soo said, “The 24th Hanmaeum Eoul Madang event is a wonderful leap forward to protect our traditions and culture in Anyang, our new home and second hometown, and to be reborn as a more developed person.” “Through this, we hope that the Anyang City Community Council will develop further and promote harmony and friendship among members, working for the development of the local community and the development of Anyang City,” he said.

 

Anyang Mayor Choi Dae-ho, who gave a congratulatory speech, said, “The Community Association is playing a big role in the development of the Anyang community. Anyang has different hometowns, but it is one. “From now on, I will not forget your warm love and will work harder to unite Anyang and make Anyang a place where Anyang citizens want to live,” he said.

 

Choi Byeong-il, chairman of the Anyang City Council, said, “I am deeply grateful to the local community council family who have led regional development while realizing their dreams in Anyang.” He added, “I ask that you continue to be a great help in helping regional local councils become more harmonious and create a friendly and happy Anyang.” Anyang City Council will always be by your side and support you and do our best for the development of Anyang City,” he said.

 

National Assembly member Kang Deuk-gu said, “I am grateful to the citizens of Anyang and the members of the community association for giving me the opportunity to work again. Anyang may not be my birthplace, but it is the hometown of our children and the center of our lives. “I hope and hope that Anyang will become a better place to live and a happier place,” he said.

 

National Assembly member Byeong-deok Min said, “I was re-elected because they gave me another opportunity to work. “We will work harder,” he said. “Our wombs were buried in different places, but our sweat and tears were buried here in Anyang. I think that living together here is politics and that is our happiness. “Be happy today,”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