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소년/교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과천교육지원청, 직업계고교생 취업 활성화 일자리박람회 개최
관내 6개 직업계고, 안양시, 관내 대학 등과 공동 주관
기사입력  2024/05/14 [15:43]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2024 청년 및 직업계 고교생을 위한 청년안양정착 일자리박람회’가 개최됐다.     ©

 

안양과천교육지원청(교육장 이승희)이 지난 5월 8일, 안양시, 고용노동부 안양고용노동지청, 안양과천상공회의소, 관내 6개 직업계고, 관내 대학(성결대, 안양대, 대림대, 연성대)과 공동 주관으로 ‘2024 청년 및 직업계 고교생을 위한 청년안양정착 일자리박람회’(이하 박람회)를 안양아트센터에서 개최했다.

 

박람회에는 안양과천 직업계고등학교 재학생 170여 명, 롯데백화점(평촌점), 노무법인 벗, 삼신글로벌베큠㈜, ㈜한스제과 등 34개 기업과 취업 지원을 위한 유관기관들이 참여했다.

 

안양시 청년과 직업계 고교생의 취업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개최된 이번 박람회는 지역의 구인난 해소는 물론 직업계 고교 학생들이 함께 참여하여 취업을 위한 실질적인 준비를 할 수 있는 살아 움직이는 직업교육의 장이었다.

 

취업 정보 제공뿐 아니라 가상면접, 기업과 현장 맞춤형 1:1 면접이 이루어졌다. 학생들은 취업특강, 모의 면접, 이력서 사진 촬영, AR/VR 면접 체험, AI자소서 작성, 취준생 인생네컷, 퍼스널컬러진단, 크로마키 체험, MBTI 성격유형검사 등에 참여하며 취업을 위한 사전 준비의 기회를 가졌다.

 

이승희 교육장은 “이번 박람회를 통해 직업계고 학생들이 일자리 매칭과 취업 역량을 키울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기반 산학연계를 통한 취업 활성화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nyang-Gwacheon Office of Education holds a job fair to promote employment for vocational high school students

 

Jointly hosted by six vocational high schools in the region, Anyang City, and universities in the region.

 

 

On May 8, Anyang-Gwacheon Office of Education (Director Seung-hee Lee) jointly held a joint program with Anyang City, Anyang Employment and Labor Branch of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nyang-Gwacheon Chamber of Commerce, six vocational high schools in the region, and universities in the region (Sungkyul University, Anyang University, Daelim University, Yeonsung University). The '2024 Youth Anyang Settlement Job Fair for Youth and Vocational High School Students'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Fair) was held at the Anyang Art Center.

 

About 170 students from Anyang-Gwacheon Vocational High School, 34 companies and related organizations for employment support, including Lotte Department Store (Pyeongchon Branch), Labor Law Firm Friends, Samshin Global Vacuum Co., Ltd., and Hans Confectionery Co., Ltd. participated in the expo.

 

This fair, which was held as a continuation of last year to help young people and vocational high school students in Anyang City find employment, was a lively vocational education venue where vocational high school students could participate together and make practical preparations for employment, as well as resolving the local job shortage.

 

In addition to providing employment information, virtual interviews and customized 1:1 interviews with companies and sites were conducted. Students have the opportunity to prepare in advance for employment by participating in special lectures on employment, mock interviews, resume photo shoots, AR/VR interview experience, AI personal statement writing, four cuts of a job seeker's life, personal color diagnosis, chromakey experience, and MBTI personality type test. I had it.

 

Superintendent Lee Seung-hee said, “This fair provided an opportunity for vocational high school students to match jobs and develop their employment capabilities,” and added, “We will continue to actively support the revitalization of employment through regional-based industry-academia linkages.”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