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시, ‘인덕원 콤팩트시티 구상’ 해외 우수사례 벤치마킹 나서
최대호 안양시장 등 관계 공무원 7명, 독일‧네덜란드 방문
기사입력  2024/05/23 [16:08]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최대호 안양시장을 비롯한 인덕원 주변 도시개발사업 관련 공무원들이 23일 오전 독일로 출국했다.     ©

 

안양시가 인덕원 주변 도시개발사업과 관련해 우수 개발사례 벤치마킹을 위해 유럽 선진도시를 방문한다.

 

최대호 안양시장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 7명이 5월 23일부터 31일까지 7박9일 일정으로 독일과 네덜란드 방문에 나섰다.

 

안양시는 지난해 9월 인덕원역 주변 약 15만973㎡ 부지를 ‘콤팩트시티(압축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기존의 지하철 4호선에 더해 GTX-C노선, 월곶~판교선, 인덕원~동탄선 등 ‘4중 역세권’으로 거듭날 인덕원역 주변을 고밀도로 개발해 다양한 시설을 한 공간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계획을 세웠다.

 

안양시는 이를 위해 경기도를 대표할 수 있는 랜드마크 건설, 복합환승센터 및 공동주택 등의 조성을 위해 선진도시의 개발사례를 조사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해 전략 수립에 반영할 계획이다.

 

방문단은 먼저 독일 프랑크푸르트의 반슈타트 친환경 주거단지를 방문해 지속 가능한 도시개발 방안을 살펴보고, 베를린의 교통‧상업‧주거 복합지구인 포츠다머플라츠에서 콤팩트시티 등 혁신적 도시개발과 공간조성 사례를 직접 확인할 예정이다.

 

 

네덜란드에서는 로테르담 시청을 방문해 유럽 제일의 현대 건축물 도시로서의 도시계획 정책방향과 실제적용 사례를 조사하고, 네덜란드 최대 환승시설이 있는 덴하그(Den Haag) 중앙역, 네덜란드에서 가장 높은 건물인 드 로테르담을 방문해 주거‧업무‧상업 공간이 함께 있는 수직적 콤팩트시티 운영 사례를 배울 예정이다.

 

방문단은 독일‧네덜란드 현지의 도시계획가, 건축가 및 공무원과의 면담을 통해 집약적 토지 이용, 대중교통 중심 개발, 공공과 민간의 협력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방문에는 인덕원 주변 도시개발사업을 함께 추진 중인 경기주택공사(GH), 안양도시공사 등 관계자들도 동행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이번 국외출장을 통해 얻게 될 노하우와 지식, 경험은 인덕원 주변 도시개발의 기획과 실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특히 인공지능(AI) 등 4차산업혁명 관련 우수기업 유치와 청년, 중소기업을 위한 창업공간 제공 등을 통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도시 활력을 증진시킬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nyang City begins benchmarking overseas best practices for ‘Indeokwon Compact City Initiative’

 

Seven related officials, including Anyang Mayor Choi Dae-ho, visit Germany and the Netherlands

 

 

Anyang City is visiting advanced European cities to benchmark excellent development practices in relation to the urban development project around Indeokwon.

 

Seven related government officials, including Anyang Mayor Choi Dae-ho, visited Germany and the Netherlands for 9 days and 7 nights from May 23rd to 31st.

 

In September of last year, Anyang City developed the approximately 150,973㎡ site around Indeokwon Station into a 'compact city' by constructing '4 subway lines, including the GTX-C line, Wolgot~Pangyo Line, and Indeokwon~Dongtan Line in addition to the existing subway line 4. A plan was made to develop the area around Indeokwon Station, which will be reborn as a 'medium station area', at high density so that various facilities can be used in one space.

 

To this end, Anyang City plans to research development cases in advanced cities, discover creative ideas, and reflect them in establishing strategies to build landmarks that can represent Gyeonggi-do, and to create complex transfer centers and apartment complexes.

 

The visiting team first visited the Bahnstadt eco-friendly residential complex in Frankfurt, Germany to look at sustainable urban development plans, and then directly saw examples of innovative urban development and space creation, such as compact cities, at Potsdamer Platz, a transportation, commercial, and residential complex in Berlin. Is expected.

 

In the Netherlands, we visited Rotterdam City Hall to investigate urban planning policy directions and practical application cases as Europe's best modern architectural city, and visited Den Haag Central Station, which has the Netherlands' largest transit facility, and De Rotterdam, the tallest building in the Netherlands. ‧We plan to learn about cases of operating a vertical compact city with office and commercial spaces.

 

The visiting team plans to conduct in-depth discussions on intensive land use, public transportation-oriented development, and public-private cooperation through interviews with local urban planners, architects, and public officials in Germany and the Netherlands.

 

Officials from Gyeonggi Housing Corporation (GH) and Anyang City Corporation, which are also promoting urban development projects around Indeokwon, also accompanied the visit.

 

Anyang Mayor Choi Dae-ho said, “The know-how, knowledge, and experience that will be gained through this overseas business trip will be of great help in planning and realizing urban development around Indeokwon,” adding, “In particular, we will attract excellent companies related to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such as artificial intelligence (AI) and attract excellent companies related to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such as artificial intelligence (AI). “We will seek ways to create jobs and improve urban vitality by providing start-up space for youth and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