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소년/교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과천교육지원청, 수업나눔한마당 하이러닝 수업나눔연수 운영
사유하는 학생, 깊이 있는 수업을 위해 ‘나비꿈’ 안양과천 수업나눔한마당 2주간 실시
기사입력  2024/05/28 [14:43]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경기도안양과천교육지원청(교육장 이승희)는 5월 13일(월)부터 5월 21일(화)까지 안양과천 관내 초중고 학교(99교)를 대상으로 ‘나비꿈’2024 상반기 초중등 수업나눔한마당을 진행했다.

 

‘나비꿈’은 ‘나답게 비상하고 꿈꿔라’의 약자로, 안양과천 지역의 학생들이 자신의 꿈을 당당하게 찾아 나설 수 있도록 지원하려는 지향점을 의미한다.

 

‘나비꿈 2024 안양과천 하이러닝 수업나눔한마당’은 안양과천 관내 초∙중등교사가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수업공개 및 수업전문성 신장 직무연수를 통해‘사유하는 학생, 깊이 있는 수업’을 구현하고, 교사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실천의 자리이다.

 

이번 연수는 경기도교육청 교수학습 플랫폼인 ‘하이러닝(High-Learing)’ 활용 수업 시연을 통해 디지털 기반의 학생 맞춤형 수업 설계를 공유하고 협력적 성찰을 통해 일상적 수업나눔 문화를 조성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번 행사의 첫 번째 마당은 5. 13.(월) ~ 5. 17.(금)를 수업공개 집중 주간으로 설정하여‘하이러닝 에듀테크 활용 릴레이(Relay) 수업 공개’를 진행했고,

 

두 번째 마당은 5. 20.(월), 5. 21.(화) 양 일간 초․중등 교사를 대상으로 연성대학교 세미나실에서 수업나눔연수를 진행했다.

 

지난 주 수업나눔 첫 번째 마당에 이어, 두 번째 마당에서는 ‘학생맞춤형 수업 하이러닝!’을 주제로 청계초 김용우, 신성고 박성재 교사가 관내 초·중·고 교사 160명을 대상으로 수업의 깊이를 더하는 디지털수업 한마당 시연을 했다.

 

참가한 초·중등 교사들은 ‘내 수업에 질문하기’와 ‘내 수업 성찰하기’를 통해 서로의 의견을 나누고 자신의 수업을 개선할 수 있는 방향을 모색했다. 특히 5.21.(화)에는 경기도교육청 김송미 부교육감이 방문하여 수업나눔에 참가한 선생님들에게 격려 인사를 전했다.

 

경기도안양과천교육지원청 이승희 교육장은 “이번 수업나눔한마당은 수업에 열정을 가진 교사들이 일상의 수업을 공유하며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소중한 자리이며, 앞으로도 교사의 하이러닝 에듀테크 활용 수업을 위한 지원과 수업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nyang-Gwacheon Office of Education, Class Sharing Festival High Learning Class Sharing Training Operation

 

‘Butterfly Dream’ Anyang-Gwacheon Class Sharing Festival held for 2 weeks for thoughtful students to have in-depth classes 

 

 

Gyeonggi-do Anyang-Gwacheon Office of Education (Chief Superintendent Lee Seung-hee) is holding a 'Butterfly Dream' 2024 first half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class sharing festival for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s (99 schools) in Anyang-Gwacheon from May 13 (Monday) to May 21 (Tuesday). proceeded. 

 

‘Butterfly Dream’ is an abbreviation for ‘Soar and dream as you are,’ and refers to the goal of supporting students in the Anyang-Gwacheon region to confidently pursue their dreams. 

 

'Butterfly Dream 2024 Anyang-Gwacheon High Learning Class Sharing Festival' implements 'thinking students, in-depth classes' through class disclosure and on-the-job training to improve teaching expertise in which elementary and middle school teachers in Anyang-Gwacheon voluntarily participate, and teachers It is a place of practice where we can grow together. 

 

The purpose of this training is to share digital-based student-customized class designs through class demonstrations using ‘High-Learing,’ the teaching and learning platform of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and to create a culture of daily class sharing through collaborative reflection.

 

The first event of this event was set as the class release intensive week from May 13th (Monday) to May 17th (Friday), and ‘Relay class disclosure using high learning edutech’ was held.

 

The second session was held on May 20 (Monday) and May 21 (Tuesday) for both elementary and middle school teachers in the seminar room of Yeonsung University. 

 

Following last week's first round of class sharing, in the second round, under the theme of 'Student-tailored class high learning!', teachers Kim Yong-woo of Cheonggye Elementary School and Park Seong-jae of Shinsung High School participated in a digital program to deepen the class for 160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teachers in the district. A demonstration was held in class. 

 

Participating elementary and middle school teachers shared their opinions with each other and sought ways to improve their classes through ‘Asking Questions about My Class’ and ‘Reflecting on My Class.’ In particular, on Tuesday, May 21, Deputy Superintendent Kim Song-mi of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visited and gave words of encouragement to the teachers who participated in the class sharing event.

 

Gyeonggi-do Anyang-Gwacheon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Lee Seung-hee said, “This Class Sharing Festival is a valuable opportunity where teachers who are passionate about teaching can grow together by sharing their daily lessons, and we will continue to provide support and classes for teachers to use high-learning edutech classes. “We will continue to provide support to spread the sharing culture,”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