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대야초등학교 학생들, 라면 38박스 대야동행정복지센터 기탁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알뜰시장 수익금 전액으로
기사입력  2024/05/28 [15:40] 최종편집    김미영 기자

▲ 군포대야초등학교 학생들이 라면 38박스를 대야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

 

군포시 대야동에 위치한 군포대야초등학교(교장 김용운) 학생들이 지난 5월 20일 라면 38박스(106만원 상당)를 대야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학생들은 지난 5월 14일 알뜰시장을 개최해서 마련한 수익금 전액으로 라면을 구입했다.

 

이다연 군포대야초등학교 학생자치회장은 “알뜰시장 운영 수익금으로 나눔을 실천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며, “대야동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윤철진 대야동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소중한 기부를 해준 군포대야초 학생들과 교직원들께 감사드리며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최명순 대야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뜻깊은 기부를 해준 군포대야초에 감사드리고 “민·관이 함께 힘을 모아서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지원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npo Daeya Elementary School students donated 38 boxes of ramen to Daeya-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ll proceeds from the thrift market are donated to the needy in the area.

 

 

Students of Gunpo Daeya Elementary School (Principal Kim Yong-un), located in Daeya-dong, Gunpo-si, donated 38 boxes of ramen (worth 1.06 million won) to the Daeja-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on May 20th.

 

The students held an affordable market on May 14 and purchased ramen with all the proceeds raised. 

 

Lee Da-yeon, student council president of Gunpo Daeya Elementary School, said, “I am proud to be able to practice sharing with the profits from the thrift market operation,” and added, “I hope that it will be delivered well to our neighbors in need in Daeya-dong.”

 

Cheol-jin Yoon, head of Daeya-dong, said, “We would like to thank the students and faculty of Gunpo Daeya Elementary School for making valuable donations for the local community, and we will deliver them to our neighbors in need.”

 

Choi Myeong-soon, the civilian chairman of the Daeya-dong Community Security Council, said, “I am grateful to Gunpo Daeyacho for making a meaningful donation this year as well as last year, and said,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will work together to discover and support welfare blind spots.”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