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민주평통 안양시협의회, 상하이협의회와 업무협약식 및 통일세미나 가져
상해 임시정부청사‧홍구공원 방문…독립유공자 후손 초청 선물 전달‧식사 대접
기사입력  2024/05/29 [14:15]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민주평통 안양시협의회가 민주평통 상하이협의회와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

 

민주평통 안양시협의회(회장 원광희)가 지난 5월 25일 저녁 상하이 엘롱 디럭스 호텔에서 민주평통 상하이협의회와 업무협약식을 갖고 통일세미나를 개최했다.

 

안양‧상하이 두 협의회는 글로벌 복합 위기 상황에서 상호 교류협력의 확대를 통해 양 협의회의 발전과 자문위원들의 통일준비 안보역량을 강화, 결집하기 위해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을 가졌다.

 

두 협의회는 상호 발전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각 분야에서 △인적‧지적 교류 사업 적극 추진, △국민통합과 평화통일의 주역으로서 다양한 분야의 경험과 지식 교류를 통한 한반도 평화통일 분위기 조성과 통일준비 역량 강화 기여, △동반자격 협조체제 구축과 긴밀한 교류를 통한 두 협의회의 역동성 제고,△ 소속 자문위원의 자긍심 고취, △경제사회 활동 편익 증대 등의 활동을 전개하기로 약속했다.

 

민주평통 안양시협의회는 상하이협의회의 도움을 받아 독립유공자 후손들을 초청해 준비한 선물을 전하고 정성으로 준비한 식사도 대접했다.

 

이와 함께 민주평통 안양시협의회 자문위원 36명은 독립운동의 중심이었던 상하이에 있는 선조들의 항일 운동 역사 현장을 찾아 선조들의 독립에 대한 의지와 열망을 간접 체험하며, 상하이 임시정부 청사를 찾아 선조들의 나라사랑 정신과 105년 전 수립된 임시정부의 의미를 되새겼다.

 

▲ 민주평통 안양시협의회가 독립유공자 후손들을 초청, 선물을 전달했다.     ©

 

상하이 임시정부는 13년 동안 12차례 이상 청사를 옮겨가면서 한반도의 민주평화통일을 꿈꾸었다. 민주평통 안양시협의회 자문위원들이 방문한 상하이 임시정부 청사는 상해 임시정부의 마지막 청사이자 유일하게 남아있는청사 건물이다.

 

민주평통 안양시협의회 자문위원들은 1999년 노신공원으로 이름이 변경된 홍구공원을 방문했다. 1932년 4월 29일 일왕의 생일과 상해사변의 승전을 축하하는 행사장에서 도시락 폭탄을 터뜨려 일본군 장성과 고관 등 7명을 죽게 하거나 다치게 한 윤봉길 의사의 전시실이 있는 곳이다. 윤봉길 의사의 의거는 중국정부와 관계가 개선돼 침체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활로를 개척하는 중요한 전환점이 됐다고 한다.

 

우리가 누리고 있는 자유와 평화는 과거 임시정부 요인들의 희생과 노력으로 쌓아올린 소중한 것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시간이었다.

 

평화는 강력한 힘이 있을 때 지켜지는 것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한 통일현장 탐방이었다.

 

원광희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서 독립유공자 후손들을 따뜻하게 위로해 주었고 협의회 활동을 통하여 평화통일 국민 공감 확산과 평화통일 역량강화, 대한민국 발전에 이바지 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nyang City Council of the Democratic People's Coalition for Democracy held a business agreement ceremony and unification seminar with the Shanghai Council.

 

Visit to Shanghai Provisional Government Complex and Hongkou Park... Invitation of descendants of independence fighters, giving gifts and serving meals

 

 

On the evening of May 25, the Anyang City Council of the Democratic People's Unification Party (Chairman Won Kwang-hee) held a business agreement ceremony with the Shanghai Council of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and held a unification seminar at the Elong Deluxe Hotel in Shanghai.

 

The Anyang and Shanghai councils held an agreement ceremony with about 80 people in attendance to develop both councils and strengthen and unite advisory members' security capabilities for unification preparation through expansion of mutual exchange and cooperation in a complex global crisis.

 

The two councils will actively promote human and intellectual exchange projects in each field for mutual development and community development, and, as a leading player in national integration and peaceful unification, will create an atmosphere for peaceful 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and prepare for unification capabilities through experience and knowledge exchange in various fields. They promised to carry out activities such as contributing to strengthening, △ enhancing the dynamism of the two councils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 partnership qualification cooperation system and close exchanges, △ enhancing the pride of affiliated advisory members, and △ increasing the benefits of economic and social activities.

 

With the help of the Shanghai Council, the Anyang City Council of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invited the descendants of independence fighters, gave them gifts and served them a meal prepared with care.

 

In addition, 36 advisory members of the Anyang City Council of the Democratic People's Congress visited the historical site of the anti-Japanese movement of our ancestors in Shanghai, which was the center of the independence movement, and indirectly experienced our ancestors' will and desire for independence. We reflected on the meaning of the provisional government established a year ago.

 

The Shanghai Provisional Government dreamed of democratic and peaceful 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moving its headquarters more than 12 times over 13 years. The Shanghai Provisional Government Building, visited by advisory members of the Anyang City Council of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is the last building of the Shanghai Provisional Government and the only remaining government building.

 

Advisory members of the Anyang City Council of the Democratic People's Coalition for Democracy visited Honggu Park, which was renamed Nosin Park in 1999. This is where the exhibition room of Yun Bong-gil, who exploded a lunch box bomb at an event celebrating the Emperor's birthday and the victory of the Shanghai Incident on April 29, 1932, killing or injuring seven people, including Japanese military generals and dignitaries, is located. It is said that Dr. Yun Bong-gil's act was an important turning point in improving relations with the Chinese government and opening a path for the stagnant provisional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It was a time to confirm once again that the freedom and peace we enjoy are precious things that were built through the sacrifices and efforts of members of the Provisional Government in the past.

 

It was a visit to the unification site that once again confirmed that peace is maintained when there is strong power.

 

In his greeting, Chairman Won Gwang-hee warmly comforted the descendants of independence fighters and announced that he would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by spreading public sympathy for peaceful unification and strengthening capacity for peaceful unification through the council's activities.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