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을거리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간현대신문 창간 13주년 기념 축사
최대호 안양시장, 한대희 군포시장, 김상돈 의왕시장, 김종천 과천시장
기사입력  2021/04/02 [17:33] 최종편집    경기브레이크뉴스

 

[최대호 안양시장]주간현대신문 창간 13주년 기념 축사

 

▲ 최대호 안양시장     ©

만물이 소생하는 희망의 계절 봄에 주간현대신문 창간 13주년을 안양시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정론직필로 지역사회와 언론발전을 위해 노력하시는 이여춘 대표님을 비롯한 임직원 여러분께 축하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언론은 사회를 비추는 거울이자 사회를 들여다보는 창입니다. 올바른 정보를 전달하고, 지역이 안고 있는 여러 가지 현안을 치우침 없이 현실의 눈으로 직시하며, 지역발전을 위한 창의적 대안과 비전을 제시하는 막중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보고 싶은 신문, 재미있는 신문’을 모토로 시작한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가 지난 13년 간 독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으며 성장해 온 것은 결코 우연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주간현대는 특히 코로나19라는 전혀 예기치 못한 상황 속, 방역에 여념 없는 공무원과 의료진들의 노고를 독자층들에게 충실히 전달했습니다.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지침을 잘 따라주고 있는 시민들의 역량 또한 빼놓지 않았습니다.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이 때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 여론형성에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고난극복에 새 희망을 지피고 미래비전을 제시하는 지역 정론지로서의 더 큰 역할을 기대합니다.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의 창간 13주년을 다시 한 번 축하드리며, 무궁한 발전과 번영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한대희 군포시장]주간현대신문 창간 13주년 기념 축사

 

▲ 한대희 군포시장     ©경기브레이크뉴스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의 창간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코로나19로 인한 많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신속·정확한 보도를 통해 시민들의 알 권리 향상에 늘 애쓰시는 이여춘 대표님을 비롯한 임직원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언제나 그렇지만, 특히 요즘은 그 어느 때보다 공정과 정의를 바로 세우고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는 올바른 언론의 역할과 시민의식이 필요한 상황입니다.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는 군포·안양·의왕·과천 지역을 대표하는 언론사로 2008년 4월 창간 이후 꾸준히 한 길을 걸으며, 부정한 유혹이나 회유를 거부하고 독자와의 신의를 지키면서 언론의 사명을 다하고 있습니다.

 

또한 지역 구석구석 생생한 현장과 다양한 시민의 목소리를 전달하는 가교 역할과 시민 대변지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는 등, 시민들에게 무한한 신뢰를 받고 있습니다.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가 앞으로도 ‘정론·직필’을 실천하며 누구에게나 신뢰받고 지역 발전의 동반자로 함께하는 언론으로 더욱 발전하기를 기원합니다.

 

‘시민이 함께하는 격이 다른 지역신문’, ‘보고싶은 신문, 재미있는 신문’ 제작을 추구하는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의 창간 13주년을 다시 한 번 축하합니다.

 

감사합니다.

 

 

[김상돈 의왕시장]주간현대신문 창간 13주년 기념 축사

 

▲ 김상돈 의왕시장     ©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의 창간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건전한 언론문화 형성과 시민의 알권리 충족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해 오신 이여춘 대표님과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와 격려의 말씀을 드립니다.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는 의왕·안양·군포·과천지역을 대표하는 지역신문으로서, 객관적이고 공정한 보도를 유지해 시민들과 함께 소통하며 민중을 대변하는 지역을 대표하는 중심 언론입니다.

 

그동안 지역 곳곳에서 시민들을 위한 소통과 정보 전달의 역할 뿐만 아니라 시정에 대한 날카로운 감시와 비판을 통해 지방언론의 정론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습니다.

 

특히,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 상황으로 국민 모두가 불안해하는 시기에 신속한 코로나19관련 현황기사 게재로 지역 독자들로부터 큰 신뢰를 받고 있습니다.

 

이번 창간 13주년을 계기로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가 지역 언론을 선도하는 중심언론으로서, 올바르고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는 진정한 언론사로 더욱 큰 역할을 해 나가길 기대합니다.

 

다시 한 번 창간 13주년을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변함없이 독자들로부터 사랑과 신뢰받는 언론으로 발전하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김종천 과천시장]주간현대신문 창간 13주년 기념 축사

 

▲ 김종천 과천시장     ©경기브레이크뉴스

‘주간현대신문&경기브레이크뉴스‘의 창간 13주년을 과천시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인한 어려운 여건 속에도 항상 신속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애쓰시는 이여춘 대표님과 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지역 언론은 시민으로 하여금 지역에 대한 애정과 관심 그리고 가치관 정립에 매우 큰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사회적 역할을 맡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런 의미에서 시민과 함께 공유하고 공감하는 생생한 뉴스를 제공하고 시민의 눈과 귀가되어 일상생활 속의 작은 목소리도 진솔하게 담아내는 주간현대신문의 가치는 더욱 소중하다고 생각합니다.

 

과천은 현재 ‘지속가능한 미래성장형 자족도시’라는 새로운 도시 정체성을 확립하기 위한 과정 중에 있습니다. 과천과천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 과천주암 공공지원민간 임대 주택지구, 과천지식정보타운 조성사업 등의 대규모 개발사업과 기존 도심지의 재건축사업 등 개발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으며 이는 앞으로 과천의 변화와 성장을 견인하게 될 것입니다.

 

앞으로도 주간현대신문이 4개 지역을 대표하는 언론사로서 지역주민과 자치단체를 하나로 모아주고 연결하는 가교역할은 물론 지역발전을 위한 견제와 비판이란 언론 본연의 역할을 다 해주시기를 기대합니다.

 

다시 한 번 주간현대신문의 창간 13주년을 축하드리며, 앞으로 보다 많은 지역주민들의 신뢰 속에서 나날이 발전하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Largest Anyang Mayor] Congratulatory speech in commemoration of the 13th anniversary of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We sincerely congratulate the citizens of Anyang on the 13th anniversary of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in the spring, the season of hope when everything revives.

 

I would like to express my congratulations and thanks to the executives and staff members, including Lee Yeo-chun, who are making efforts to develop the local community and the media through a straightforward writing.

 

The press is a mirror that reflects society and a window into society. It is playing a vital role in delivering correct information, confronting various issues in the region without bias, and presenting creative alternatives and visions for regional development.

 

In that sense, I don't think it is a coincidence that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which started with the motto of “The Newspapers You Want to See, Fun Newspapers,” has grown with a lot of love from readers over the past 13 years.

 

Weekly Hyundai has faithfully delivered to its readers the hard work of public officials and medical staff devoted to quarantine, especially in a completely unexpected situation of Corona 19. Citizens' ability to follow the guidelines for wearing masks and distances was also not overlooked.

 

Thank you for the formation of public opinion that everyone can wisely overcome in this difficult and difficult time.

 

In the future, we look forward to a greater role as a regional policing ground that provides new hope for overcoming hardships and presents a vision for the future.

 

Congratulations once again on the 13th anniversary of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and wishes for endless development and prosperity. Thank you.

 

 

[Han Dae-hee, Gunpo Mayor] Weekly Congratulatory Remarks for the 13th Anniversary of Hyundai Newspaper

 

Congratulations on the 13th anniversary of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I am deeply grateful to the executives and staff members, including Lee Yeo-chun, who always strives to improve citizens' right to know through prompt and accurate reporting despite the many difficult conditions caused by Corona 19.

 

As always, especially nowadays, more than ever, the right media role and civic consciousness are needed to establish fairness and justice and protect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is a media company representing Gunpo, Anyang, Uiwang, and Gwacheon. Since its inception in April 2008, it has steadily walked a path, rejecting unjust temptations or convictions, and defending the trust of the readers. Are working.

 

In addition, we are receiving unlimited trust from citizens by faithfully fulfilling the role of a bridge that conveys the voices of various citizens and voices of various citizens in every corner of the region.

 

I hope that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will continue to practice “correction and handwriting,” and further develop as a media that is trusted by everyone and serves as a partner for regional development.

 

Congratulations once again on the 13th anniversary of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pursuing the production of “local newspapers with different standards for citizens” and “newspapers that they want to see, and newspapers that are fun to see”.

 

Thank you.

 

[Kim Sang-don, Mayor of Uiwang] Congratulatory remarks to commemorate the 13th anniversary of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Congratulations on the 13th anniversary of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and encouragement for the hard work of CEO Yeo-chun Lee and all of our executives and staff members who have made great efforts to form a healthy media culture and satisfy citizens' right to know even in difficult conditions.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is a regional newspaper representing the Uiwang, Anyang, Gunpo, and Gwacheon regions, and is the central media representing the region representing the people by communicating with the citizens by maintaining objective and fair reporting.

 

In the meantime, it has been faithfully playing the role of the postponement of local media through sharp monitoring and criticism on municipal administration, as well as the role of communication and information delivery for citizens throughout the region.

 

In particular, it is receiving great trust from local readers by quickly posting current status articles related to Corona 19 at a time when all the people are uneasy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situation.

 

With this 13th anniversary, I hope that 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will play a bigger role as a true media company that delivers correct and accurate information as a leading media outlet in the region.

 

Once again, congratulations on the 13th anniversary of its founding, and we hope that it will continue to develop into a media that is loved and trusted by readers in the future. Thank you.

 

 

[Kim Jong-cheon Mayor of Gwacheon] Weekly Hyundai Newspaper's 13th anniversary congratulatory remarks

 

We sincerely congratulate the citizens of Gwacheon on the 13th anniversary of'Weekly Hyundai Newspaper & Gyeonggi Break News', and thank you for the hard work of CEO Yeo-chun Lee and employees who always strive to provide prompt information despite the difficult conditions caused by Coronavirus Infectious Disease-19. I would like to say.

 

I believe that the local media play an important social role that greatly influences citizens' affection and interest in the region and the establishment of values.

 

In that sense, I think the value of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which provides vivid news that is shared and sympathizes with the citizens, and sincerely captures even the smallest voices in daily life through the eyes and ears of citizens, is even more valuable.

 

Gwacheon is currently in the process of establishing a new urban identity as a “sustainable, future-growing self-sufficient city.” Large-scale development projects such as Gwacheon Gwacheon Public Housing District, Gwacheon Juam Public Support Private Rental Housing District, Gwacheon Knowledge Information Town, and other development projects such as the reconstruction of existing downtown areas are actively underway. Will be towing.

 

As a media company representing the four regions, I hope that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will continue to play a role as a bridge that brings together and connects local residents and local governments, as well as checks and criticism for regional development.

 

Once again, congratulations on the 13th anniversary of the weekly Hyundai Newspaper, and hope that it will develop day by day in the trust of more local residents in the future. Thank you.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청년발전소 고천센터, 청년 테마특강 수강생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