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공공배달 플랫폼 사업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배달특급, 상반기 안양·의왕 등 19개 시군으로 확대
기사입력  2021/04/19 [11:46]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경기도가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와 ‘경기도 공공배달 플랫폼 사업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난 8일 도청 상황실에서 최대호 안양시장, 김상돈 의왕시장, 윤화섭 안산시장, 정장선 평택시장, 박승원 광명시장, 안승남 구리시장, 김보라 안성시장, 이춘표 고양제2부시장, 조학수 양주부시장,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해 12월 출시한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올해 상반기 총 19개 시군으로 서비스가 확대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공공배달앱 등 디지털 플랫폼을 디지털 기반시설(SOC) 차원에서 접근해야 한다”며 “경기도가 공정질서 확립을 위한 선도적 성공모델을 만들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어 “공정한 시장경제질서라는 것은 합리적 경쟁이 가능해야 지켜질 수 있다”며 “이용을 안 할 수 없는 상황을 악용해 어떤 영역을 독점해 과도한 이익을 취하는 것은 ‘혁신’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경기도는 시군, 경기도주식회사와 함께 공공배달 플랫폼의 안정적이고 신속한 확대를 위해 공동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도는 공공 디지털 SCO구축과 소상공인 교육, 사업홍보 등에 대한 지원을, 각 시군은 공공배달 플랫폼 사업의 조기 확산과 안정적 운영에 필요한 지원을, 경기도주식회사는 배달특급의 합리적 운영과 서비스 증진, 소상공인 판로 지원 등에 적극 힘쓰기로 약속했다.

 

관내에서는 올 하반기 군포시가, 2022년 상반기에는 과천시까지 모든 지자체가 서비스에 포함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igned a business agreement to expand the Gyeonggi-do public delivery platform business

Delivery express, expanded to 19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Anyang and Uiwang in the first half

 

Gyeonggi-do signed a “business agreement to expand the Gyeonggi-do public delivery platform business” with the representative of Gyeonggi-do Co., Ltd.

 

Gyeonggi Gyeonggi Governor Lee Jae-myung said at the provincial office on the 8th, Mayor of Anyang, Mayor of Uiwang Kim, Mayor of Uiwang, Mayor of Hwa-seop Yoon, Mayor of Pyeongtaek Jang-seon, Mayor of Gwangmyeong Park, Seung-Nam Guri Mayor of Guri A business agreement was signed with the representative of the corporation.

 

Gyeonggi-do's public delivery app, “Delivery Express,” launched in December last year, will expand its service to 19 cities and counties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Gyeonggi Province Governor Lee Jae-myeong said, “The digital platform such as public delivery apps must be approached from the level of digital infrastructure (SOC),” and “Gyeonggi Province will create a leading success model for establishing fair order.”

 

“The fair market economic order can only be preserved when rational competition is possible,” he said. “It is not'innovation' to monopolize a certain area by exploiting the situation where it cannot be used, and to take excessive profits.”

 

Under this agreement, Gyeonggi-do plans to make joint efforts with cities, counties, and Gyeonggi-do Co., Ltd. for a stable and rapid expansion of public delivery platforms. Specifically, support for the establishment of public digital SCOs, education for small business owners, and business promotion, each city and county provide support necessary for early diffusion and stable operation of public delivery platform projects, and Gyeonggi-do Co., Ltd. provides rational operation and service enhancement of delivery express, sales channels for small businesses. He promised to actively work on support, etc.

 

The service will include Gunpo City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and Gwacheon City in the first half of 2022.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청년발전소 고천센터, 청년 테마특강 수강생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