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기본주택 정책 자문위원회 개최
이재명, “부동산 문제, 지금이 틀 자체를 바꿀 수 있는 기회”
기사입력  2021/05/03 [10:56]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27일 경기도 기본주택 정책 자문 위원회 간담회를 열고, 부동산 문제가 쟁점이 된 지금이 우리나라의 부동산 정책의 틀 자체를 바꿀 수 있는 기회라고 말했다.

 

이재명 지사는 “우리나라의 토지주택 제도, 부동산 제도, 특히 부동산 소유와 임대에 관한 큰 틀 자체를 이번에 바꿀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한다. 위기가 기회다”라며 “(위원회)여러분과 대한민국 부동산 정책의 새 지평을 한번 열어가봤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청년들이 결혼하지 않고 출산하지 않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그중 하나가 주거 문제”라며 “기본주택은 주거안정이라는 측면에서도 경제정책으로서도 상당한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경기도 기본주택 정책 자문 위원회’는 도시계획, 부동산·주거정책, 주거복지, 건축계획, 금융, 청년정책 등 분야별 전문가 13명이 민간위원으로 위촉됐다. 여기에 경기도지사와 도시주택실장이 당연직으로 참여한다. 위원회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민간위원 1명을 공동위원장으로 선출할 예정이다.

 

위원회는 ▲기본주택 정책기획 및 전략 수립 ▲질 좋고 살고 싶은 기본주택 건립방안 ▲지속적인 기본주택 공급 방안 ▲기본주택 관련 법령 제·개정 및 현안에 관한 사항에 대한 자문 역할을 맡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 Province holds an advisory committee on basic housing policy

Jae-Myung Lee, “The Real Estate Problem, Now is an Opportunity to Change the Framework”

 

Gyeonggi Province Governor Lee Jae-myung held a meeting with the Gyeonggi-do Basic Housing Policy Advisory Committee on the 27th, and said that now, when the real estate issue has become an issue, is an opportunity to change the framework of Korea's real estate policy itself.

 

Governor Lee Jae-myeong said, “I think this is an opportunity to change the big frame of land and housing system and real estate system in Korea, especially real estate ownership and rental. Crisis is an opportunity,” he added, adding, “I hope to open a new horizon of real estate policy in Korea with you (Committee).”

 

“There are various reasons why young people do not marry and give birth, but one of them is the housing problem,” he said. “Basic housing has significant meaning as an economic policy in terms of housing stability.”

 

The “Gyeonggi-do Basic Housing Policy Advisory Committee” was commissioned by 13 experts in each field, including city planning, real estate and housing policy, residential welfare, construction planning, finance, and youth policy. The governor of Gyeonggi Province and the head of the city housing office take part as a matter of course. The committee plans to elect Gyeonggi Gyeonggi Governor Lee Jae-myeong and one private member as co-chair.

 

The committee will ▲establish basic housing policy and strategy ▲build a basic housing that wants to live in good quality ▲continuous supply of basic housing ▲advice on issues related to basic housing legislation and amendments and pending issues.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안양시립석수도서관, 독서활동 사진·영상 공모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