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종합(국회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득구 국회의원, ‘가습기살균제 피해 아동∙청소년 지원’ 간담회
“피해 아동·청소년 전수조사로 현황 파악부터 시작”
기사입력  2021/05/03 [11:06]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 강득구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양만안구)     ©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강득구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양 만안)이 가습기살균제 피해 아동과 청소년들이 학교 현장 안팎에서 겪고 있는 문제점들을 파악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을 논의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교육부, 환경부, 서울시교육청, 경기도교육청을 비롯하여 사회적참사특별조사위원회(이후 사참위)는 강득구 의원과 함께 ‘가습기살균제 피해 아동 및 청소년 지원’을 위한 간담회를 통해 ▲피해 학생의 규모와 데이터의 부정확함 ▲학생들의 출결 사항 관리 한계 등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사참위에 따르면, 환경부에서는 아동·청소년 피해자를 약 1770명 정도로 파악하고 있으나, 교육부에서는 약 190명 정도의 피해자만 파악하고 있다고 한다.

 

이 날 간담회에 참여한 환경부와 교육부는 피해학생들을 위한 지원 정책 수립을 위해서 우선적으로 피해 학생들에 대한 정확한 현황 파악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또한 교육부는 개별 학생들의 현황 및 요구사항을 정리하기로 하였다.

 

강득구의원실은 이후 관련 부처와 계속 소통하며 가습기피해학생들에게 필요한 지원이 무엇인지 협의하고 지원의 구체적 내용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euk-gu Kang,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held a meeting with “Support for children and adolescents victims of humidifier disinfectants”

“Start from grasping the current situation through a total survey of victims of children and adolescents”

 

Rep. Deuk-gu Kang (Democratic Democratic Party, Anyang Manan) of the National Assembly's Board of Education held a meeting to identify the problems that children and adolescents affected by humidifier disinfectants are facing both inside and outside the school site and discuss ways to solve them.

 

The Ministry of Education, the Ministry of Environment, the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the Gyeonggi Province Office of Education, and the Special Investigation Committee on Social Disasters (afterwards) held a meeting with Rep. Deuk-gu Kang to support children and adolescents victims of humidifier disinfectants ▲The size and data of the victims are inaccurate ▲ Pointed out problems such as limitations on the management of students' attendance.

 

According to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bout 1770 children and juvenile victims are identified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but only about 190 victims are identified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nd the Ministry of Education, who participated in the conference on this day, agreed that in order to establish a support policy for the victims, it is necessary to first grasp the exact status of the victims. In addition, the Ministry of Education decided to summarize the status and requirements of individual students.

 

Clinician Kang Deuk-gu announced that it will continue to communicate with relevant ministries, discuss what support is needed for students suffering from humidifiers, and prepare specific details of the support.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청년발전소 고천센터, 청년테마특강 수강생 모집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