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치단체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독립유공자, 합당한 평가 중요”
민족대표33인 다룬 다큐영화 ‘아! 꽃이여 별이여’ 시사회 참석
기사입력  2021/05/03 [14:18] 최종편집    이동한 기자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더불어민주당, 수원7)이 지난 25일 민족대표33인 다룬 다큐영화 ‘아! 꽃이여 별이여’ 시사회에 참석했다.

 

‘아! 꽃이여 별이여’는 민족대표 33인의 발자취를 되짚으며 3·1운동 등 독립운동의 의미를 재조명한 다큐멘터리 독립영화다.

 

일제에 항거하다 고문으로 목숨을 잃은 영혼이 밤하늘의 별이 되어 외롭게 반짝이다가 다큐 영화를 통해 아름다운 꽃으로 다시 태어나며 역사 속에서 재조명된다는 뜻을 담고 있다.

 

장현국 의장은 “3·1운동은 우리 민족사에서 반드시 기억해야하는 가장 대표적인 독립운동으로 이때 가장 먼저 거론되는 이들이 민족대표로 나선 33인의 지사들”이라며 “우리 후손히 마땅히 그들의 모습을 기억해야 함에도 이분들 가운데는 독립유공자로 마땅한 평가도 받지 못한 채 밤하늘의 외로운 별로 남은 분이 계시다”라고 말했다.

 

이어 장현국 의장은 “3·1운동의 거대한 물결을 이끈 민족대표들의 발자취를 영화로 담기위해 애써 준 모든 분께 감사인사 드린다”며 “경기도의회는 이번 시사회를 계기로 조국의 독립을 위해 목숨을 바친 선열들을 다시금 되새기며 그 분들의 명예가 지켜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는 약속을 드린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airman of Gyeonggi-do Council Jang Hyeon-guk

A documentary film about the 33 representatives of the nation,'Ah! Participated in the premiere of Flower, Star,’

 

Gyeonggi-do Council Chairman Jang Hyeon-guk (the French Democratic Party, Suwon 7), a documentary film entitled “Ah! He attended the premiere of'Flower, Star'.

 

'Ah! Flower, Star,” is a documentary independent film that re-examines the meaning of independence movements such as the March 1st Movement, retraced in the footsteps of 33 national representatives.

 

It means that the soul, who died from torture during the revolt against the Japanese imperialism, becomes a star in the night sky and shines lonely, then reborn as a beautiful flower through a documentary film, and is re-examined in history.

 

Chairman Jang Hyun-guk said, “The March 1 Movement is the most representative independence movement that must be remembered in our national history. "There is a lonely star in the night sky who has not received a deserved evaluation as a merit of independence," he said.

 

Next, Chairman Jang Hyun-guk said, “I would like to thank all those who worked hard to capture the footsteps of the national representatives who led the massive wave of the March 1 Movement in a film. “I promise to do my best to keep the honor of those people by reflecting on them again.”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청년발전소 고천센터, 청년테마특강 수강생 모집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