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소년/교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왕 갈뫼중,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학생자치회 학생 및 배움터지킴이 등 참여
기사입력  2021/05/03 [14:28] 최종편집    류연선 기자

 

 

군포의왕교육지원청 소속 갈뫼중학교(교장 이덕재)가 지난 26일 학생자치회 주관으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참여했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가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실천문화 정착을 위해 시작한 참여형 릴레이 캠페인이다.

 

유연정 학생자치회장은 “올해 학생자치회 주관으로 등교 맞이와 안전 캠페인 활동을 하고 있다”면서 “이번 캠페인으로 교통안전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고 더 많은 학교에서 이 행사에 동참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갈뫼중학교는 2002년 개교 이래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학생이 학교의 주인으로서 대토론회를 주관하고 교장선생님과 간담회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학교 현안에 대해 목소리를 내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Uiwang Galmojung participates in the “Children's Traffic Safety Relay Challenge”

Participation in student self-government association students and learning center guardians, etc.

 

On the 26th, Galmo Middle School (Principal Lee Deok-jae), belonging to the Gunpo Uiwang Education Support Office, participated in the “Children's Traffic Safety Relay Challenge” organized by the Student Council on the 26th.

 

The Children's Traffic Safety Relay Challenge is a participatory relay campaign launch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in December last year to establish a traffic safety practice culture in child protection zones.

 

Student Council Chairman Yoo Yeon-jung said, “We are running a safety campaign to welcome school to school under the supervision of the Student Council this year. We hope that this campaign will raise awareness of traffic safety and more schools will participate in this event.”

 

Meanwhile, since the opening of Galmo Middle School in 2002, even in the situation of Corona 19, students have been speaking out on various school issues, such as hosting a large debate as the school's owner and holding a meeting with the principal.

ⓒ 경기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의왕청년발전소 고천센터, 청년테마특강 수강생 모집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