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치단체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적극적인 탈 플라스틱 정책과 사업을 시행해야 한다”
유영일 의원, ‘자원순환 탈 플라스틱 활용 정책 방안 고찰’ 학술대회서 강조
기사입력  2022/10/05 [16:59]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유영일 의원이 토론문을 발표하고 있다.     ©

 

“플라스틱 감량 목표를 설정하고 IT기반 플라스틱 폐기물 관리체계를 도입하는 등 적극적인 탈 플라스틱 정책과 사업을 시행해야 한다”

 

유영일 경기도의원(안양5, 국민의힘)이 (사)녹색환경실천본부가 ‘자원순환 탈 플라스틱 활용 정책 방안 고찰’을 주제로 개최한 학술대회에 토론자로 참석해 이같이 강조했다.

 

(사)녹색환경실천본부가 주최·주관한 ‘자원순환 탈 플라스틱 활용 정책 방안 고찰’ 학술대회는 지난 10월 5일 안양시청에서 ‘탈 플라스틱 3PR (Plastic Recycle, Reuse, Reduce) 홍보 활동 중심’을 부제로 진행됐다.

 

이번 학술대회는 안양문화원 정변규 전 원장이 좌장으로 해 (사)녹색환경실천본부 박준호 부총재가 주제발표를 맡았다.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유영일 의원, 기획재정위원회 이채명 의원, 온석대학원대학교 박현화 교수가 토론자로 참가했다.

 

▲ ‘자원순환 탈 플라스틱 활용 정책 방안 고찰’을 주제로 한 학술대회 발표자와 토론자들. 오른쪽부터 토론자 이채명·유영일 경기도의원, 좌장 정변규 전 안양문화원장, 토론자 온석대학원대학교 박현화 교수, 주제 발표자 (사)녹색환경실천본부 박준호 부총재.     ©

 

이날 토론에서 유영일 의원은 “우리나라의 1인당 플라스틱 사용량은 세계 최대 수준으로 자원순환 사회를 실현하기 위해서는 주민의 이해와 참여가 필수이며, 사회 전반의 변화와 실천을 이끌어내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경기도민 모두의 삶의 질을 높이고, 우리 미래의 아이들이 썩지 않는 플라스틱으로 인해 건강과 안전을 위협받지 않도록, 플라스틱 감량 목표를 설정하고 IT기반 플라스틱 폐기물 관리체계를 도입하는 등 적극적인 탈 플라스틱 정책과 사업을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e must implement an active plastic-free policy and business”

 

Rep. Yoo Young-il emphasized at the symposium, ‘Consideration of policy measures for recycling plastics without recycling’

 

 

“It is necessary to implement aggressive policies and businesses to reduce plastics, such as setting a plastic reduction target and introducing an IT-based plastic waste management system.”

 

Gyeonggi Provincial Assemblyman Yoo Young-il (Anyang 5, People's Power) emphasized this as he participated as a panelist at an academic conference held by the Green Environment Practice Headquarters under the theme of 'Considering policy measures for recycling and de-plasticization of resources'.

 

The 'Resource Recycling and Plastic Utilization Policy Review' academic conference hosted and hosted by the Green Environment Practice Headquarters held the 'Plastic Recycle, Reuse, Reduce (Plastic Recycle, Reuse, Reduce) promotional activity-focused' at Anyang City Hall on October 5th. It was held in subtitles.

 

The conference was chaired by Jeong Byun-gyu, the former president of Anyang Cultural Center, and Park Jun-ho, vice president of the Green Environment Practice Headquarters, took charge of the theme presentation. Rep. Young-il Yoo of the Urban Environment Committee of the Gyeonggi Provincial Assembly, Chae-myung Lee of the Planning and Finance Committee, and Professor Hyeon-hwa Park of Onsuk Graduate University participated as panelists.

 

In the discussion on that day, Rep. Yoo Young-il said, "Korea's per capita plastic consumption is the highest in the world, and in order to realize a resource-circulating society, the understanding and participation of residents is essential, and efforts are needed to bring about change and practice in society as a whole." “In order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for all residents of Gyeonggi-do, and to prevent the health and safety of our future children from being threatened by non-perishable plastic, we set a plastic reduction goal and introduced an IT-based plastic waste management system. We have to do business,”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모집
의왕시 내손도서관 ‘2022 북스타트 부모특강’ 모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