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4 경기관광 통합이용권(경기투어패스) 1만9,900원 1일권 출시
관광지 69곳 카페·디저트 가게 16개 자유롭게 이용…1‧2‧3일권 총 3종 발매
기사입력  2024/06/04 [15:15]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1만9,900원(24시간권 기준)으로 69곳의 관광지와 16개의 카페·디저트 가게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경기관광 통합이용권(이하 ‘경기투어패스’)을 6월 3일 출시했다.

 

 

경기도는 지난해 경기투어패스 이용한 관광객들의 의견을 수렴해 48시간권 통합권 1종에서 올해는 △24시간권-1만9,900원 △48시간권-2만5,900원 △72시간권-3만5,900원 등 3종을 발매한다.

 

경기투어패스 통합권 소지자는 31개 시군에 있는 철도박물관, 광명동굴, 종이박물관, 궁평캠프, 쁘띠프랑스, 안성팜랜드, 허브아일랜드 등 69곳의 관광지와 버터비버 부티크, DMZ천년꽃차, 카페밍밍크로폴, 카페 하우스베이커리, 카페Mook3 등 16개의 카페와 디저트 가게를 이용할 수 있다.

 

경기투어패스 구매를 원하는 관광객은 투어패스몰(자사),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쿠팡, 티몬, 위메프, 11번가, 지마켓, 옥션, 야놀자, 여기어때, 와그, 놀이의발견, kkday, 클룩, 마이리얼트립 등 15개 판매처에서 구매할 수 있다.

 

▲ 경기투어패스 가맹점     ©

 

박양덕 경기도 관광산업과장은 “투어패스 한 장으로 경기도의 다양한 관광자원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며, “관광객이 만족하고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도록 투어패스 가맹점을 더 확대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올해 안으로 경기투어패스 가맹점을 150개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테마파크 등 유명 관광지와 결합한 패키지권, 이동거리를 고려한 ‘동서남북 권역권’, 관광지 밀집 지역의 ‘지역특화권’도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경기투어패스는 2023년 8월 처음 출시해 4개월 만에 2만4,000여 개의 판매실적을 기록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2024 Gyeonggi Tourism Integrated Pass (Gyeonggi Tour Pass) 19,900 won 1-day pass launched

 

Free use of 69 tourist attractions, 16 cafes and dessert shops... A total of 3 types of 1, 2, and 3-day tickets released

 

 

On June 3, Gyeonggi Province and the Gyeonggi Tourism Organization launched the Gyeonggi Tourism Integrated Pass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Gyeonggi Tour Pass’), which allows free use of 69 tourist attractions and 16 cafes and dessert shops for 19,900 won (based on a 24-hour pass). Released.

 

Gyeonggi Province collected opinions from tourists who used the Gyeonggi Tour Pass last year and changed the 48-hour integrated ticket from one type to this year: △24-hour pass - 19,900 won △48-hour pass - 25,900 won △72-hour pass - 35,900 won 3 types are released.

 

Gyeonggi Tour Pass integrated ticket holders can visit 69 tourist attractions in 31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the Railway Museum, Gwangmyeong Cave, Paper Museum, Gungpyeong Camp, Petite France, Anseong Farmland, and Herb Island, as well as Butter Beaver Boutique, DMZ Millennium Flower Tea, and Café Mink. There are 16 cafes and dessert shops available, including Paul, Cafe House Bakery, and Cafe Mook3.

 

Tourists wishing to purchase a Gyeonggi Tour Pass can visit Tour Pass Mall (our company), Naver Smart Store, Coupang, Timon, WeMakePrice, 11th Street, G Market, Auction, Yanolja, Yeogi Howao, WAUG, Discovery of Play, Kkday, Klook, My. It can be purchased at 15 retailers, including Real Trip.

 

Park Yang-deok, head of the Gyeonggi Province Tourism Industry Department, said, “You will be able to enjoy various tourist resources in Gyeonggi Province with a single tour pass,” and added, “We will strive to further expand the number of tour pass affiliated stores so that tourists can be satisfied and have a wider range of choices.”

 

Meanwhile, Gyeonggi Province plans to expand the number of Gyeonggi Tour Pass affiliated stores to 150 within this year. In addition, package tickets combined with famous tourist attractions such as theme parks, ‘East, West, North and South regions’ considering travel distance, and ‘regional specialization tickets’ for areas with dense tourist attractions are also scheduled to be launched sequentially. The Gyeonggi Tour Pass was first launched in August 2023 and recorded sales of about 24,000 units in four months.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