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4년 경기도 주민자치 우수사례 경연대회, 안산시 대상‧과천시 장려상 수상
안산시 사동 주민자치회 대상…5개 우수상 수상 시군에 총 2,900만원 사업비 지원
기사입력  2024/06/04 [15:47] 최종편집    강성봉 기자

▲ 안산시 사동 주민자치회가 ‘2024년 제16회 경기도 주민자치 우수사례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

 

안산시 사동 주민자치회가 지난 5월 31일 경기도청 다산홀에서 열린 ‘2024년 제16회 경기도 주민자치 우수사례 경연대회’에서 ‘주민의 상상을 마을의 일상으로’라는 주제로 대상을 수상했다.

 

안양‧군포‧의왕‧과천 지역에서는 과천시를 대표해 문원동 주민자치위원회가 ‘갈등을 넘어 주민화합의 장을 만들다’라는 주제로 장려상을 수상했다.

 

▲ 과천시 문원동 주민자치위원회가 ‘2024년 제16회 경기도 주민자치 우수사례 경연대회’에서 장려상을 수상했다.     ©

 

 

경기도 주민자치 우수사례 경연대회는 지난해에 추진됐던 시군별 대표 주민자치회의 우수사례를 발표하고 시상하는 행사로, 올해에는 5개 수상 시군에 총 2,900만원의 우수사업비가 지원된다.

 

이번 대회에는 1차 서면심사에 참여한 30개 시‧군 중 15개 시군이 1차 심사를 통과해 참가했대. 대회는 각 시군의 대표 주민자치 우수사례를 해당 주민자치(위원)회 위원이 직접 발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주민자치 분야 전문가로 이뤄진 심사위원회의 심사 결과 △대상은 안산시 △최우수상은 남양주시 △우수상은 수원시, 시흥시, 하남시 △장려상은 과천시, 화성시, 광명시, 부천시, 평택시, 김포시, 파주시, 의정부시, 이천시, 포천시가 수상했다.

 

대상을 차지한 안산시 사동 주민자치회의 우수사례는 쓰레기 없는 마을축제‧공유박스‧공유냉장고‧재활용 쓰레기정거장과 클린하우스 등 사동 골목길 소개, 다양한 주민 프로그램, 상호문화 이해프로젝트 등을 담았다.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는 “올해도 풀뿌리 민주주의인 주민자치 기반 마련을 위한 생생한 주민자치회의 역할을 확인했다”며 “주민자치 활성화를 위한 주민의 노력이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주민이 주인되는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Google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Google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nd amended.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2024 Gyeonggi-do Resident Autonomy Best Practice Contest, Ansan City Grand Prize and Gwacheon City Encouragement Award

 

Grand Prize for Sadong Residents’ Association in Ansan City… A total of 29 million won in project expenses was provided to cities and counties that won five excellence awards.

 

 

Ansan City's Sadong Residents' Autonomy Association won the grand prize under the theme of 'Residents' Imagination into the Village's Daily Life' at the '2024 16th Gyeonggi-do Resident Autonomy Best Practice Contest' held at Dasan Hall of Gyeonggi Provincial Office on May 31.

 

In the Anyang, Gunpo, Uiwang, and Gwacheon regions, the Munwon-dong Residents' Autonomy Committee, representing Gwacheon City, received an encouragement award under the theme of ‘Creating a place for resident harmony beyond conflict.’

 

The Gyeonggi-do Resident Autonomy Best Practice Contest is an event that announces and awards excellent cases of representative resident autonomy councils by city and county that were promoted last year. This year, a total of 29 million won in excellent project expenses will be provided to the five winning cities and counties.

 

Of the 30 cities and counties that participated in the first written screening, 15 passed the first screening and participated in this competition. The competition was held in such a way that representative resident autonomy cases from each city and county were presented directly by members of the relevant resident autonomy (committee) committee.

 

As a result of the review by the review committee composed of experts in the field of resident autonomy, △The grand prize winner was Ansan City △The Grand Prize winner was Namyangju City △The Excellence Awards were Suwon City, Siheung City, and Hanam City △The Encouragement Awards were Gwacheon City, Hwaseong City, Gwangmyeong City, Bucheon City, Pyeongtaek City, Gimpo City, Paju City, Uijeongbu City, Icheon City, and Pocheon City. Awarded.

 

The best practices of Ansan City's Sadong Residents' Association, which won the grand prize, included a waste-free village festival, a shared box, a shared refrigerator, a recycling station, a clean house, etc., an introduction to Sadong's alleys, various resident programs, and a mutual cultural understanding project.

 

Oh Byeong-kwon, Gyeonggi Province's first vice-governor for administration, said, “This year, we have confirmed the role of a vibrant residents' self-governance council in laying the foundation for resident autonomy, a grassroots democracy,” and added, “We will continue to make Gyeonggi-do a province where residents are the owners so that residents' efforts to revitalize resident autonomy shine.” “I will work hard to make it happen,” he said.

 

 

 

ⓒ 경기브레이크뉴스&주간현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모집
경기도, ‘청년 주도 남북청년교류-경기청년피스리더 2기’ 모집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